명인 글방

HOME / 나눔자리 / 명인 글방

주님과 함께 소소한 일상을 찬미가로 봉헌하는 명인 글방입니다.

제목 재회
작성자 interesa
작성일자 2019-06-22
조회수 78
연피정 하시는 수녀님의 빈자리 메꾸기 위해 전주 서신동 수녀원에서 지내고 있다.
근처 다른 성당에서 활동하시는 수녀님 한 분을 만났는데....
95년 신학원 졸업 동기 수녀님이시다.
어찌어찌하여 나에게 연락이 와서 졸업 후 처음으로 보는 데
단 일초의 망설임없이 서로를 알아보고
"똑 같아요!"를 연발했다.
그간의 나의 체중변화를 모르시는 수녀님이시기에
지금의 내 모습이 그 옛날의 모습과 비슷한 것이어서...


사람들은 시간과 함께 모습도 변하는데
우리는 왜 "그대로"일까?
물론 신체적 노화는 당연하지만
"그대로"라는 말이 때로는 미안하게 느껴질 때가 있다.


첫마음만은 "그대로"이기를 기도하며
세월의 수고로움을 끌어안는다.


첨부파일